강용석 프리지아 저격 논란 “프리지아한테 속지 말자”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을 운영하고 있는 유튜버 겸 변호사 강용석이 자신의 SNS에 프리지아를 저격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프리지아는 뷰티 유튜버로 활동하며, 넷플릭스 오리지널 예능프로그램 ‘솔로지옥’에 출연해 인기를 얻었지만 명품이라고 자랑한 옷과 악세사리들이 짝퉁이라는 사실이 발각되었습니다.

이로인해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진짜 금수저’가 아닌 중국 스폰서를 끼고 마케팅한 ‘금수저 컨셉’ 유튜버가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하고 있는데요.

이러한 논란 속에 강용석이 2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화장을 하지 않은 송지아 사진을 올리며 “속지 말자 화장발. 다시 보자 조명발. 대세 프리지아의 민낯”이라고 게시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가로세로연구소’를 같이 운영하고 있는 김세의 또한 ‘전 어쨌든 중국을 좋아한다’는 송지아 과거 발언을 캡처해 댓글로 달아 네티즌들의 이목을 끌고 있습니다.

프리지아가 SNS에 명품처럼 공개한 짝퉁 브랜드

강용석과 김세의의 행보에, 다수의 네티즌들이 “사실적시에 의한 명예훼손”, “마케팅이 만들어 낸 괴물”이라며 동조하고 있지만 일부 네티즌들은 “그냥 정치 쪽만 파시는 게 어떠실지”, “굳이 이런 거까지 건드릴 필요가 있을까?”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