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완 이수 응원 논란 “미성년자 성매매한 게 뭐 어때서?”

김동완 이수 응원 논란으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배우 겸 가수 활동을 하고 있는 김동완이 과거 미성년자 성매매 혐의로 기소유예 처분을 받은 엠씨더맥스 이수를 응원하는 글을 남긴 것인데요.

김동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수가 과거 MBC ‘나는 가수다’에 출연했을 당시의 무대 영상을 업로드하며 “언제쯤 들을 수 있을까. 객석에서 듣는 이수 목소리”라는 글을 남긴 것도 모자라, 비판 댓글을 남긴 팬들과 설전을 벌였습니다.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와 정말 다행이다. 니가 나한테 실망해서”라며 팬들을 저격하는 듯한 글을 남겨, 김동완 이수 논란으로까지 이어졌습니다.

김동완 이수 논란에 김동완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과음으로 판단력이 흐려져 많은 분들에게 실망과 상처를 안겨드렸습니다. 죄송합니다”라는 글을 게재, 같은 내용의 자필 사과문 사진도 함께 업로드하였습니다.

이수는 지난 2009년, 미성년자 성매매 혐의로 기소유예 처분을 받은 적 있으며 현재까지 방송계로 복귀하고 있지 않아 김동완 이수 발언이 아직까지 주목받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