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남친있는 신민아와 키스하다 돌발행동 논란

배우 김선호가 혼인빙자 및 임신 강요로 논란이 되자, 과거 신민아와의 키스신 장면이 회자되었습니다.

김우빈과 교제 중인 신민아와 키스신을 찍다가 특이한 행동을 한 것인데요.

14일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서 공개한 키스신 메이킹 영상에서 신민아가 먼저 김선호에게 다가가 키스를 하자 김선호가 갑자기 키스신 도중 무언가를 입 안에 집어 넣었습니다.

신민아가 깜짝 놀라자 김선호가 “당이 떨어져서”라고 말했으며, 김선호가 먹은 것은 소품으로 준비된 안주였습니다.

김선호는 “피곤해서 밥을 못 먹었어”라고 말한 후 다음 촬영을 이어갔는데요.

김선호와 관련된 논란으로 이 장면이 회자되자, 일부 네티즌들이 “폭로글 보니까 신민아 싫어하는 것 같던데”, “키스신 찍다가 뭐하는 짓이야”, “신민아 진짜 싫었나보다”, “입냄새나면 어쩌려고;;”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