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민 “배우 신지훈과 사귀는 중?” 김준호는 어쩌고….

개그맨 김준호와 공개 열애 중이라고 밝힌 개그우먼 김지민이 배우 신지훈과도 열애설에 휘말려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MBC 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김대희가 “김지민에게 요즘 남자가 있는 것 같다”며 “공연 후 쫑파티에서 김지민이 키 190cm 가까이 되는 남자랑 같이 왔다”고 폭로한 것인데요.

김지민이 이에 대해서 “배우 신지훈이었다”고 답하자, MC 박나래가 “제가 연결해줬죠”고 발언해 이슈가 되었습니다.

게다가 박나래가 “우리 모임에서 신지훈이 유독 김지민을 각별히 챙긴다. 단체 메신저에서도 ‘김지민 나랑 만날 거야?’라며 적극적으로 대시했다”는 말에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그와 동시에 김준호가 한 고백이 다시금 회자되고 있는데요. 김준호가 이에 질 수 없다는 듯 “김지민을 보는 순간 5만 3000원짜리 소고기를 사주고 싶더라. 김지민만 사주는 건 명분이 없으니 열명 정도를 함께 사줬다”는 발언을 하였습니다.

박나래가 그런 김준호를 지켜보다, “내가 새로 이사를 해서 새 나래바가 생겼다. 거기에 첫 손님으로 얼마 전 김준호, 김지민과 또 다른 친구가 방문을 했다. 그런데 그날도 김준호가 자꾸 김지민에게 ‘예쁘다’고 얘기했다”는 에피소드를 꺼냈는데요.

그 후 김준호 김지민의 공개 열애 소식이 터지자,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김준호 질투나서 저런 말한 듯”, “박나래 김지민이랑 절친이라서 알았을텐데 왜 저랬을까?”, “저 정도면 박나래가 김준호 싫어하는 거 아님?”과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