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명재>

80년대 후반, 인기 코미디 프로그램 <네로25시>에서 화려한 전성기 시절을 누린 개그맨 정명재. 1989년 광고 출연료료 당시 집값보다 훨씬 많은 1억 원을 받았을 만큼 남 부럽지 않은 인기를 과시했는데요.

이후 10년 넘게 모습을 볼 수 없어 많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낸 바 있죠. 한동안 소식이 뜸하던 정명재의 근황이 공개된 건 2013년 SBS <좋은 아침>을 통해서였습니다.

충격적이게도 정명재는 두 자녀와 아내를 미국으로 보내고 반지하에서 무려 17년째 기러기 생활을 하고 있었죠.

인기 개그맨일 때만 해도 자녀들의 유학비와 생활비를 지원하는 데 큰 어려움이 없었지만 방송일을 정리하고 시작한 사업이 차질을 빚으면서 생활비를 보내기 빠듯해지기 시작했다는데요.

그래도 초라한 반지하에서 인스턴트 식품으로 끼니를 때우며 가족 부양의 의무를 끝까지 다한 정명재. 하지만 10년이 넘는 세월동안 가족들은 단 한 번도 정명재를 보러 한국에 방문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정명재 본인 역시 미국에 갈 돈을 차라리 부쳐주는 게 낫다고 생각해 20년간 미국에 가 가족의 얼굴을 본 것도 두 번에 불과했다고 합니다.

자녀들이 한창 학교 생활을 하며 가족과의 유대감을 쌓아야 할 시기, 아빠와 떨어져 생활한 탓에 가족과 정명재 사이의 거리는 물리적으로나 심적으로나 더욱 멀어졌고, 실제로 정명재가 미국에 방문했을 때는 딸이 자신을 서먹해하며 피할 정도였다고 하네요.

<이상운>

앞선 정명재와 비슷한 시기 <네로25시> <유명1번지> 등 인기 코미디 프로그램에서 ‘메기’를 닮은 개성있는 마스크로 인기를 끈 개그맨 이상운.

하지만 그 후로 20년 지난 2013년, 이상운은 KBS <여유만만>을 통해 오랜 시간 기러기 아빠로 생활하고 있는 자신의 일상을 공개, 화제를 모았는데요.

매달 통장에 들어온 돈을 고스란히 미국에 있는 가족들에게 갖다바쳐야 하는 상황에서 제대로 된 저축은 꿈에도 꿀 수 없었고, 그래서 이상운의 통장 잔고는 항상 4천원이 전부였다고 합니다.

끼니를 거른 채 지역 방방곡곡을 돌아다니는 바쁜 스케줄을 소화해온 탓에 당뇨, 고혈압에 패혈증까지 무려 17개에 달하는 질환을 얻게 됐고 여기에 정서적인 우울증까지 동반돼 힘든 나날을 보내야 했다는데요.

이상운은 “요즘 우리 딸이 문자메시지에 답장을 안 한다” “딸과 연락한 것이 7개월이 넘었다” 고 밝히며 수년간 서로 다른 나라에서 생활하며 감정적 교류가 끊긴 딸과의 관계에 씁쓸함을 토로하기도 했습니다.

최근 한 방송 프로그램에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낸 이상운은 지난 2013년 이미 아내와 이혼한 사실을 뒤늦게 고백했는데요.

당시 대장암과 패혈증에 걸려 큰 수술을 앞두고 병원에 혼자 방문했다는 이상운. 입원 수속부터 수술까지 모두 혼자 진행한 그는 심지어 퇴원하던 날까지 아내나 자녀 그 누구도 찾아오지 않은 병실에서 외롭게 지내야 했다고 합니다.

가장 충격적인 건 이상운이 목숨이 걸린 위험한 수술을 받고 입원하는 동안 아내가 병문안을 오기는 커녕, 이상운의 퇴원날 마저도 골프를 치고 있었다고 하네요.

<진중권>

평론가이자 진보논객으로서 다양한 사회적 현안에 촌철살인의 목소리를 내며 이름을 알리기 시작한 진중권.

익히 알려진 대로 진중권은 독일 대학원 유학 당시 어학원에서 만난 일본인 여성 미와 쿄코와 연애, 이후 결혼에 골인했습니다.

요리도 제대로 못하는 여자친구의 밥까지 해먹이면서 알콩달콩 시작된 연애와 결혼. 이후 진중권은 아내와의 사이에서 아들까지 출산했고, 독일 현지에서 다복한 가정을 꾸리게 됐는데요.

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모종의 이유로 본인만 한국으로 귀국, 아내와 아들은 독일에서 그대로 생활하며 진중권은 결혼 생활을 시작하자마자 기러기 아빠 대열에 합류하게 됐습니다.

매달 아내와 아들의 생활비를 위해 일정 금액의 생활비를 보내고 나면 통장은 항상 쪼들리기 일쑤였고, 식사를 제대로 챙기기는커녕 대충 때우고자 짜장면을 시켜 먹는 때가 많았다고 합니다.

앞선 두 사람의 자녀가 한국에서 유년기를 보낸 후 해외로 유학을 간 것과 달리 진중권의 아들은 독일 태생이었기에 한국어도 거의 하지 못해 진중권은 아들과 독일어로 이야기할 정도라는데요.

하지만 학업에 이유가 있다거나, 아내 쿄고의 집안과 독일이 연관된 것도 아니었습니다. 독일 현지에서 아들의 학업 성취도가 그다지 좋지 않을 뿐더러, 그저 아내가 독일을 좋아해서 독일에 거주하는 것일 뿐이라고 하네요.

“원작자의 동의하에 가공 및 발행된 콘텐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