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둑질하다 딱! 걸린 클라라에게 사이다일침 날린 유재석

배우 클라라가 KBS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에 출연해 유재석 앞에서 거짓말을 해 논란이 되었습니다.

클라라가 ‘야간매점’ 코너에서 자신이 직접 개발한 요리 레시피를 공개한 것인데요.

하지만 자기가 직접 제시한 레시피인데도 불구하고 “요리가 왜 이렇게 오래 걸려요?”라고 물어보는 상황이 벌어졌습니다.

보다 못한 박명수가 “아니, 면 삶는데만 7분 걸려요”라고 대답하였습니다.

유재석은 그 옆에서 의심스러운 표정을 지으며, “이걸 어떻게 만들게 됐어요?”와 같은 질문을 하였습니다. 클라라는 이에 대해서 “올리브 오일 파스타를 굉장히 좋아한다”는 동문서답을 하였습니다.

유재석이 요리의 이름을 묻자, 클라라가 “미용실 다녀왔어요~”라며 애교를 부렸습니다.

다른 출연자가 했더라면 센스있다고 칭찬할 이름이었지만, 유재석은 이를 받아주지 않고 “아~ 오늘 녹화하시느라고요?”라고 대꾸하였습니다.

후에 알려진 바에 따르면, 사실 이 요리는 KBS 예능 프로그램 ‘스펀지’에 출연할 정도로 인터넷에 널리 퍼져 있는 레시피였는데요.

이를 눈치 챈 유재석이 다른 요리를 먹고 클라라가 “안 씹혀요”라며 애교를 부리자, “조금 씹다보면 씹혀요”라고 정색한 장면이 화제가 되었습니다.

클라라가 ‘해피투게더’에 재출연하자, 유재석이 “이런 여자 잘못 만나면 패가망신한다”고 직언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