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 “수박을 야하게 먹네” 톱배우 성희롱 논란

배우 박서준이 동료 배우를 직접적으로 성희롱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박서준이 동료 배우의 화보 사진을 보고 “몽현아… 너… 수박을 그렇게.. 야하게.. 아니 평점심 좀 찾을게. 잠시만.”이라고 발언한 것인데요.

이 동료 배우가 MBC 드라마 ‘금 나와라 뚝딱!’에서 정몽현 역할을 맡았던 백진희라는 사실이 밝혀지자 박서준의 과거 인터뷰 자료도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박서준은 인터뷰에서 “아내가 직업없이 가정을 돌봤으면 한다”면서 “사랑받지 못한 아이는 성인이 돼서 문제가 생긴다”고 언급하였습니다.

뿐만 아니라 “그런 아이는 대인 관계가 원만하지 못하거나 극단적으로 범죄자가 될 수 있다”는 발언에 한부모 가정을 폄하하는 것이 아니냐는 의견이 오가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박서준 그렇게 안 봤는데 실망이다”, “동료배우 성희롱에, 인터뷰 발언까지 보니까 그냥 못 배운 사람인 듯”, “워킹맘들 상처받겠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