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에게 엄마는 독약이야” 박수홍 절친 개그맨 ‘윤정수’가 날린 일침

출처 : KBS2 <해피투게더>

박수홍 절친으로 알려진 개그맨 윤정수가 방송 중 “박수홍 엄마는 독약”이라는 발언을 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출처 : KBS2 <해피투게더>

박수홍과 윤정수는 KBS2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에 출연해 “가족같이 가까운 사이”라고 말할 정도로 사이가 돈독한데요.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박수홍이 술병 때문에 일어나지도 못하자, 윤정수가 집까지 찾아와주었습니다.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박수홍이 “아는 PD가 승진해서 술을 먹은 거다. 그래서 회식한 거다”라고 댄 핑계에, 윤정수가 친엄마처럼 성질을 내기도 했죠.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윤정수가 박수홍에게 물을 가져다주자, 박수홍이 “왜 이렇게 얼음을 넣어”라고 투정을 부렸습니다.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박수홍의 엄마는 그 모습을 보고 “동생이 와서 해주는 것만으로 고마운 줄 알아라”와 같은 멘트를 날렸습니다.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게다가 윤정수와 박수홍이 이 프로그램에서 단식원을 방문하게 된 날이 있었는데요.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박수홍이 “누드 화보 찍으려면 체중조절을 해야 된다”고 말하자, 박수홍의 엄마가 바로 “쟤 왜 저래? 정말 별 꼴이야”와 같은 반응을 하였죠.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이 때 서장훈이 “수홍이 형이 지난 번에 누드 화보를 꼭 찍어보고 싶다고 했다”고 언급하자, 박수홍의 엄마가 질색을 하였습니다.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정색을 하며 “무슨 누드는…. 나이를 먹어 갖고 이상한 것만 해, 쟤는! 어떻게 해~”라고 말하였죠.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하지만 박수홍은 돌아가신 윤정수의 어머니를 언급하며 “나는 지금 이 나이 먹도록 엄마, 아버지가 반찬을 가져다주시니, 나는 너 마음을 모르지. 너는 엄마 입에다가 (반찬을) 넣어줬던 아들이잖아”라고 말하였습니다.

출처 :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윤정수의 어머니는 청각장애인이었지만, 윤정수를 홀로 키웠습니다.

출처 :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하지만 어머니가 갑자기 찾아온 뇌출혈로 쓰러지게 되자, 윤정수가 아픈 어머니를 직접 간병하다 사망하는 순간까지 곁을 지켰는데요.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이러한 수모를 겪은 윤정수가 부모님을 걱정하는 박수홍을 향해 “형, 그게 더 독약이야. 더 힘들거야”라고 말하며 박수홍을 빤히 쳐다보았습니다.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박수홍은 이에 대해서 “엄마랑 같이 방송하면서 느낀 게 뭐냐면, 엄마도 날 모르지만 나도 엄마를 잘 몰랐구나”라고 언급하였죠.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박수홍은 자신의 엄마를 잘 알고 있다고 생각했는데, “나 대신에 CF가 들어올 줄도 모르고 있었다”는 사실을 지적했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이에 대해서 “수홍님 그건 독약입니다. 효도할만큼 했으니 큰아들 옆으로 보내세요”, “낳아줬다고 다 부모는 아닙니다”, “박수홍씨 부모한테 인정 받으려고 노력하지 마세요”와 같은 댓글이 달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