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중 강호동이 “무례”하게 굴자 옥주현이 날린 일침

가수 옥주현이 방송 중 MC 강호동의 무례한 행동에 일침을 날려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Olive 예능 프로그램 ‘토크몬’에 출연한 옥주현이 자기 소개를 해달라는 요구 사항에, “어디 보고 하는 거예요?”라는 반응을 보였는데요.

이에 강호동이 “대충 앞에 보시면 된다”고 발언하며 출연진을 다소 뻘쭘하게 만들었습니다.

옥주현이 그런 강호동을 째려보더니 “늘 불친절해, 오빠는”이라고 일침을 날린 것인데요.

강호동이 정색을 하며 “내가 알고 있는 아이돌 중에서 가장 기가 센 여자다”와 같은 실언을 하였습니다.

옆에 있던 김희선이 “전혀 아니다”라며 손을 흔들던 와중, 옥주현이 “나는 세고 친절해. 오빠는 세고 불친절하고.”라고 돌직구를 날린 것인데요.

강호동이 질 수 없다는 듯 “(옥주현이) 녹화 길게 하는 거 정색한다”고 언급하자, 옥주현이 “이상한 걸로 웃기려고만 안 하면 길게 할 수 있다”고 대응해 네티즌들의 반응이 뜨겁습니다.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옥주현이 출연했던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형님’을 언급하며 “강호동이 차 안에서 담배 피니까 미쳤냐고 당장 끄라고 소리친 유일한 여자 연예인이다. 대단하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