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종된 줄 알았던 헐리우드 배우가.. 서울에 있다고..?!

전 세계인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았던 사진 속 여성은, 행방불명된 지 7년 만에 서울에 나타나며 엄청난 화제를 모았습니다.

전 세계 외신들은 “그녀가 한국에 있다니, 믿을 수 없다”라며 경악했는데요. 도대체 서울에서 어떤 일이 벌어졌던 것일까요?

슈퍼스타의 정체

오늘 이야기의 주인공인 그녀는, 최고의 배우들만 모여있다는 할리우드에서도 가장 잘 나가던 슈퍼스타였습니다.

그녀 정체는 바로 미국을 대표하는 여배우로 불리며, 전 세계 남성들의 마음을 흔들어 놓았던 ‘샤론스톤’이었는데요.

세기의 명작 ‘원초적 본능’의 명장면인 샤론 스톤의 다리 꼬기 씬은, 30년이 지난 지금도 유명하죠.

뇌섹녀

IQ가 150이 넘는 것으로 유명한 샤론 스톤은, 고지능자들의 모임인 멘사의 정식 회원인 지적인 면모도 가지고 있죠.

그녀는 에이즈와 말라리아 퇴치 운동에 앞장서며, 거액의 기부를 이어가고 있는 따뜻한 마음씨로도 유명한데요.

하지만 그녀는 지난 2015년 돌연 활동을 중단한 뒤, 행방불명되었고 무려 7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방송가에서 모습을 감춥니다.

한국에 온 이유

미국 최대 언론사 CNN은 “샤론 스톤이 한국의 서울에서 포착되었다”라며 이를 대대적으로 보도했습니다.

샤론 스톤이 한국에 온 이유는 한국의 뛰어난 미용 기술에 반해버렸기 때문이었는데요.

미국 미용사보다 훨씬 뛰어난 실력을 갖추고 있는 한국 미용사들이, 그녀의 마음을 사로잡아 버렸다고 합니다.

샤론 스톤을 특히 놀라게 한 것은 한국 미용실의 친절한 서비스였는데요.

무명 배우는 차별하는 미국 미용사의 태도와 다르게 모두를 친절하게 대하는 한국인 미용사의 모습을 보고, 감동을 받았다고 합니다.

충격적인 병앓이

이렇듯 한국에 큰 애정을 가지고 있던 샤론 스톤에게, 너무나도 안타까운 사고가 일어나고 말았는데요. 바로 뇌졸중이었습니다.

위험한 고비를 두 번이나 넘긴 샤론 스톤은, 그 대가로 한쪽 눈의 시력과 왼쪽 다리의 감각을 잃어야 했습니다.

심지어 뇌 손상으로 인해, 유창하던 언어 능력마저 크게 손상됐고 남편으로부터 이혼 통보까지 당한 샤론 스톤.

그렇게 조금씩 사람들의 기억에서 잊혀져 가던 샤론 스톤이었지만, 최근 건강해진 모습으로 서울에서 모습을 드러낸 것이죠.

샤론 스톤이 너무나도 좋아하는 미용실과 뷰티용품점이 지천에 널린 한국의 특별한 환경이, 그녀의 치료에 긍정적인 효과를 미쳤던 것입니다.

놀랍게도, 샤론 스톤은 현재 눈의 시력과 다리의 감각은 물론이고, 언어 능력까지 완전히 회복한 상태이며 뇌졸중도 완치됐다고 합니다.

누구보다도 한국을 사랑한, 아름다운 배우 샤론 스톤. 한국이 준 긍정적인 에너지로 건강을 되찾은 그녀가, 앞으로도 꽃길만 걸었으면 좋겠네요.

“원작자의 동의하에 가공 및 발행된 콘텐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