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뺑소니 도망가놓고 생방 진행한 방송인 논란

MC로 이름 알려진 모 방송인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가운데, 생방송을 진행해 논란이 되었습니다.

지난 17일, 오후 9시 30분쯤 만취 상태로 운전하다가 경찰에게 적발됐으나 차를 세우지 않고 바로 도주한 방송인은 MC 딩동이었는데요.

경찰은 4시간이 지난 새벽 2시쯤, 생방송 중이던 MC딩동을 검거해 화제가 되었습니다. 당시, MC딩동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0.08% 이상)인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MC딩동은 경찰에게 도주한 후, 바로 쇼핑몰 라이브 커머스 방송을 진행해 인성 논란까지 언급되고 있습니다.

그동안 어떠한 사과나 해명도 보이지 않던 MC딩동이 18일, 자신의 SNS에 “몇 시간 남지 않은 방송 약속을 지켜야겠다는 생각에 진행을 했는데 이 또한 미숙한 행동이었다”는 부분이 있어 네티즌들의 뭇매를 맞고 있는데요.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기사 내용이 사실이었다니”, “어떻게 범죄 저질러 놓고 생방송을…”, “인성이 썩었다, 못 큰 이유가 있다”와 같은 반응을 내비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