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가 김희철♥모모 결별 소식 놀리다가 참교육당한 상황

출처 : JTBC <어서 말을 해>

전현무가 방송에서 김희철과 교제했던 걸그룹 ‘트와이스’의 멤버 모모를 언급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출처 : JTBC <어서 말을 해>

JTBC 예능 프로그램 ‘어서 말을 해’에 김희철이 출연하자, 전현무가 프로그램을 설명해주었는데요.

출처 : JTBC <어서 말을 해>

퀴즈 푸는 공란을 굳이 “모모”라고 언급하며, 트와이스 모모를 연상케하였습니다.

출처 : JTBC <어서 말을 해>

당연히 전현무의 입에서 “모모”라는 단어가 나오자마자 김희철의 표정이 단번에 굳어버렸죠.

출처 : JTBC <어서 말을 해>

뒤늦게 표정 관리를 하며 “아, 그래요?”라고 멋쩍게 웃어보였지만 김희철이 기분 나빠하는 게 확연하게 보였습니다.

출처 : JTBC <어서 말을 해>

김희철이 여기서 바로 넘어가지 않고 “이 프로그램도 잘 돼서 한~해 한~해”와 같은 멘트를 날려 전현무와 교제했던 모델 한혜진을 연상케하였습니다.

출처 : JTBC <어서 말을 해>

이 뒤에도 한참 방송을 하다 가수 겸 배우 김소혜가 김희철에게 손수 만든 김밥 도시락과 “손편지”를 선물해주었다는 말이 나왔는데요.

출처 : JTBC <어서 말을 해>

그러자 전현무가 “편지에 모모라고 썼어요?”라고 말해, 스튜디오 분위기를 싸늘하게 만들었습니다.

출처 : JTBC <어서 말을 해>

이 때 김희철이 “오빠 진짜 우리가 오래 봤는데 너무 고맙고, 진짜 진짜 한 해 한 해 진짜 고마워라고 써줬다”며 한혜진을 연상케하는 대답을 하였습니다.

출처 : JTBC <어서 말을 해>

이번엔 전현무가 표정을 잔뜩 굳힌 채 아무런 말도 하지 않아서 서둘러 다른 MC가 진행을 맡았는데요.

출처 : JTBC <어서 말을 해>

그러한 모습을 쭉 지켜보던 김희철이 “제가 봤을 때 한 세 명 정도는 없어도 될 것 같아요”라는 발언을 하였습니다.

출처 : JTBC <어서 말을 해>

이 날 멘트를 많이 치지 못한 배우 정상훈이 이를 의식하고 있자, 김희철이 “상훈이 형은 너무 있어야죠!”라고 대꾸하였습니다.

출처 : JTBC <어서 말을 해>

그러면서 전현무를 빤히 쳐다봐, 전현무가 깜짝 놀라 “저요?!”라는 반응을 보였는데요.

출처 : YTN

게다가 전현무는 시상식 진행을 보던 와중, 가수 김준수와 교제했던 걸그룹 ‘EXID’의 멤버 하니에게 “준수하니?”라는 발언을 해 방송사고를 일으킨 적이 있습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이에 대해서 “와우, 김희철 상황대처능력 갑이네”, “한해한해 진짜 상황대처능력 좋다”, “전현무는 하니한테도 준수 언급하더니 여기서도 이러네”와 같은 댓글을 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