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 단톡방’ 멤버 이종현이 ‘군복무’ 중, 방송인에게 보낸 메시지의 정체

씨엔블루 전 멤버 이종현이 “정준영 단톡방”에서 여성들을 성희롱하고, 무단으로 찍은 잠자리 동영상을 요구해 논란이 되었습니다.

이종현이 단톡방에 “나 어제 00애들이랑 XXXX했어”, “빨리 여자 좀 넘겨요 0같은 X들로”, “형이 안 XXX있으면 좋고, 없으면 그냥 예쁜 X”. “어리고 예쁘고 착한 X 없어? 가지고 놀기 좋은ㅋㅋㅋ”이라고 보낸 메시지가 공개되기도 하였습니다.

이러한 논란에, 군대로 도피한 이종현이 군 복무 중인데도 불구하고 여성 방송인에게 사적인 메시지를 보낸 것인데요.

이종현이 관심을 보인 방송인은 BJ 박민정으로, 이종현이 보낸 메시지에 “엥, 씨엔블루 이거 진짠가…?”라는 반응을 보이기도 하였습니다.

이에 BJ 박민정은 “씨엔블루 이종현님께 메시지가 왔는데 자숙 중인 것을 알고 그냥 무시했다. 그런데 또 메시지가 오길래 솔직한 마음으로 조금 불쾌감을 느꼈다”는 입장을 발표하기도 하였습니다.

이종현의 메시지를 공개하게 된 이유는 “다른 여성분들께도 메세지를 하고 안 좋은 일이 생길까봐 막고자 하는 마음도 있었다”고 전하기도 하였습니다.

이종현의 근황 소식에,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역시 하나도 반성 안 하고 있었구나”, “너무 더럽다”, “연예계에서 영원히 퇴출시키자”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