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하, 하하 무시한 MAMA 저격 “하하한테 무슨 짓이냐”

개그맨 정준하가 부당한 대우를 받은 하하를 보고 분노해 논란을 사고 있습니다.

2021 MAMA(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 시상자로 출연해 하하가 “제가 오늘 시상할 부분은요”라는 말을 꺼내자마자 문제가 생긴 것인데요.

하하가 멘트를 이어나가기도 전에, 에스파의 ‘블랙맘바(Black Mamba)’ 무대가 시작되어 정준하는 물론, 네티즌들의 분노를 사고 말았습니다. 이를 지켜보던 네티즌들 또한 “연출이 아니라 방송사고인 거냐”, “하하랑 사전에 협의된 게 아니라면 정말 당황스러울 것 같다”와 같이 반응한 것인데요.

하하와 절친한 사이인 정준하 또한 “우리 하하한테 무슨 짓을 한 거야? 아 진짜 섭하네 하하 무시하지 마요”라는 댓글을 남겼고, 페이지 관리자가 이를 고정해 상단에 노출시켜 논란이 커지고 있습니다.

MAMA의 황당한 대처에,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약 올리는 것도 아니고 고정은 왜 시켜놓냐”, “정말 예의없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