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전 말도 안돼요” 일본인은 교활하다며 한국으로 귀화하고 싶다는 외국선수

출처 : 구글

2022년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아시안컵 축구한일전에서 0대3으로 완패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출처 : 연합뉴스

축구한일전 완패의 원인은 황선홍 감독에게 있다는 여론이 들끓자, 황선홍 감독도 이를 인정하였습니다.

출처 : 스포츠조선

이러한 소식에 한국에서 활동하던 용병선수가 한국을 옹호하는 발언을 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출처 : 카림 가르시아 트위터

프로야구팀 롯데 출신이었던 카림 가르시아 선수가 자신의 SNS를 통해 한국과 일본을 비교한 것인데요.

출처 : 나무위키

카림 가르시아 선수는 일본프로야구팀 ‘오릭스 버팔로즈’에서도 용병으로 활동하며, 외국인 차별을 느꼈다고 고백했습니다.

출처 : 오릭스 버팔로즈

일본인들은 잘할 때와 못할 때의 차이가 너무 심하다며, 경기에 질 때마다 외국인 용병 때문에 졌다는 언플을 당했다는 말까지 남겼습니다.

출처 : KBS Sports

반면 대한민국에서는 좋은 대접을 받아, 일본에서보다 더 좋은 성적을 낼 수 있었다고 하는데요.

출처 : 경남도민일보

카림 가르시아 선수는 덕분에 한국에서 매년 30개의 홈런과 100타점에 가까운 성적을 내며 타점왕과 올스타 팬 투표 1위라는 기록을 가지게 됐죠.

출처 : 부산일보

슬럼프에 빠져 좋은 기록을 내지 못했을 때마다 한국 팬들은 묵묵히 기다려줬다며, 인터뷰 대부분이 한국을 칭찬하고 있었습니다.

출처 : MK스포츠

WBC에서 멕시코 대표로 뛰고 있는 카림 가르시아를 MK 스포츠 측에서 찾아가자 ”늘 한국이 그립다”는 인사말을 건네기도 했는데요.

출처 : MK스포츠

멕시코 애리조나에 와서도 가족들과 한국 음식점에서 코리안 바비큐를 즐긴다며, 한국을 늘 응원하고 있다고 했습니다.

출처 : 카림 가르시아 트위터

카림은 SNS에 한글로 응원 메시지를 남겼을 정도로 한국에 대한 사랑이 깊어보였습니다.

출처 : MK스포츠

게다가 인터뷰어에게 마지막까지 ”기회가 오면 한국을 꼭 가고 싶다. 정말 돌아가고 싶다”는 인사말을 건넸습니다.

출처 : 나무위키

하지만 그가 일본에서 활동하던 당시, 3할이라는 타율과 21개의 홈런이라는 좋은 성적을 냈지만 다음시즌 전력외 통보를 받으며 팀에서 쫓겨나게 됐습니다.

출처 : THE FACT

그의 방출 사유는 시합 전, 연습을 하는 동안 핸드폰을 해 감독에게 찍혔다는 이유 때문이었는데요.

출처 : THE FACT

그것도 모자라 일본은 카림 가르시아 선수가 조금이라도 못하면 ”언론이 공개했으며, 조롱이라도 하듯 바로 기사화가 됐다”고 말하였습니다.

출처 : MBC Sports+

이 모든 게 카림 가르시아 선수의 트위터나 인터뷰에서 발견되어 축구한일전에 대한 관심이 더 뜨거워지고 있는데요.

출처 : THE FACT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감독 문제도 있지만 교활하게 이겨놓고 좋아하는 게 웃기다”,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이기면 그만인 야만인들”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