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방송 중 갑자기 ‘하체 노출?’ 돌발 행동 논란

방송인 함소원이 라이브 방송 도중 갑자기 하체를 노출해 논란이 되었습니다.

지난 24일, 함소원이 중국 영상 어플로 촬영한 라이브 방송본을 올려 사단이 난 것인데요. 해당 영상에서 함소원이 레깅스를 갈아입는 등 눈살을 찌푸리는 행동을 해 비난을 받고 있습니다.

함소원은 원피스 아래로 손을 넣어 레깅스를 갈아신는 것은 물론, 착용한 이후에도 치맛단을 들춘 채 손으로 레깅스를 끌어올리거나 다리를 들어올리는 등 민망한 모습을 연출해 논란거리가 되었습니다.

해당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함소원이 레깅스를 갈아입으면서 노출된 부위에 대해 갑론을박을 펼치기 시작하였습니다.

이들은 “민망해서 보기가 힘들었다”, “어떻게 방송에서 저렇게 갈아입을 생각을 한 거지”, “쩍벌 자세 진짜 보는 사람이 고문이었다”는 의견이 즐비해, 많은 누리꾼들의 질타를 받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