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캠 유출”된 톱배우에게, 에이핑크 은지가 날린 일침

톱배우 A씨의 몸캠 유출로 인해 ‘중요부위 노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어떠한 해명도 하지 않고 자숙기간에 들어간 톱배우 A씨의 정체는 배우 서하준이었는데요.

서하준은 후에 MBC every1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누가 봐도 저인데, 제가 봐도 저인데 거기서 내가 아니라고 부인할 수 없었다”고 주장했습니다.

서하준이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애매한 해명문을 발표하자, 몸캠 동영상으로 인해 해외팬들도 대거 생성되었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남다른 서하준의 중요부위에 이목이 집중되는 가운데, 배우로 활동중인 에이핑크 정은지가 “서하준은 몸부심이 있어 꽉 끼는 옷만 입는다”는 말을 꺼냈습니다.

게다가 “서하준은 몸에 허세가 배어있는 사람”이라며 정은지가 “서허세”라고 부르고 있다는 발언에 화제가 되고 있는데요.

정은지의 발언에,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정은지가 돌려깐 거 아니냐”, “정은지는 진실을 알고 있는듯”과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