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에서 “바람핀 이병헌” 대놓고 비아냥거린 이민정

배우 이민정이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이병헌을 언급하며 ‘이 발언’을 해 화제가 되었습니다.

이병헌이 이민정과 결혼한 후에도 모델 이 모씨와 만남을 가지며 스킨십을 요구한 사실이 발각된 것인데요.

모델 이 모씨가 스킨십을 거절하자, 이병헌이 이별을 통보해 50억을 요구하며 협박하는 과정에서 불륜 사실이 세간에 알려졌습니다.

당시 이민정이 임신 중이었다는 사실이 드러나, 네티즌들의 비난이 거세졌는데요.

이대로 이혼 소식이 전해지는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될 무렵, 이민정이 tvN 예능 프로그램 ‘유퀴즈온더블럭’에 출연하게 되었습니다.

이날, 유재석이 “배우 부부, 좋은 점이 많냐”는 질문에 이민정이 “사실 같이 살면 안 멋있는 것도 많이 본다”고 발언하였습니다.

이에 덧붙여 “저는 욱하면 다 말해버리고 잊어버린다”며, 이병헌은 “이민정 말에 맞고 휘청거리는 스타일”이라고 털어놓았는데요.

그래서 이민정의 부모님이 “민정아, 성질 좀 죽여. 어른들 다 있는데 너무 세게 그렇게 (말하면 안 된다)”고 말할 정도였다고 고백하였습니다.

이민정의 발언에,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이민정 성격 너무 좋다”, “병헌 형은 진짜 이민정씨한테 평생 잘해야 해.”, “진짜 멘탈 강하네.”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