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재훈, 이상민에게 “재혼하지마, 가정도 못 지킨 게….” 발언 논란

가수 탁재훈이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 한 발언이 아직까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30일 오후 10시에 방송된 돌싱포맨에서 출연자들이 “다시 재혼할까요, 그냥 이대로 살까요”라는 질문을 하자 이경규가 재혼하지 말라고 단언한 것인데요.

이에 이상민이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자, 이경규가 “상민이는 가정을 엄청 꾸리고 싶어하네?”라고 반응하였습니다.

하지만 탁재훈이 “가정도 못 지킨 게 그렇게 가정을 꾸리고 싶어해요”라고 말하며 은연 중에 이상민의 이혼 사유를 비꼬았습니다.

탁재훈의 사이다 발언에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이상민은 재혼하고 싶어하는 게 웃기다”, “이상민이 뭐 때문에 이혼했길래 저래?”, “너무 뻔뻔하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과거 이상민은 무리한 사업 확장으로 가정에 소홀한 것은 물론, 사업 실패로 생긴 빚 69억 8천만원을 삭감하기 위해 아내 이혜영에게 누드 촬영을 강요해 결국 결혼 1년만에 이혼해 논란이 된 적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