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보 “강호동 구속 수사해야…” 강호동 인성 논란 폭로

가수 황보가 방송을 출연해 강호동의 과거 인성을 폭로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황보가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형님’에 출연해 “강호동과 좋은 기억이 하나도 없다”고 고백한 것인데요. 이수근이 이를 듣고, “스타킹 구속 수사를 해야 한다”고 언급해 화제가 되기도 하였습니다.

강호동이 이에 대해서 “우리 X맨 할 때 많은 얘기 나누고 서로 용기주고 그건 뭐니?”라며 섭섭함을 표출하였습니다.

하지만 황보가 강호동과 수많은 프로를 함께 했는데 “단 한 개도 좋은 기억이 없다”고 강조하였습니다.

이 후, 강호동이 장난스럽게 “황보는 세상이 다 나한테 스타킹 때문에 돌을 던지고 비난해도 너는 그들에 맞서서 내 앞에 서 있어야 돼!”라고 대꾸하였습니다.

하지만 강호동의 예상과 다르게 황보가 눈을 부릅 뜨며, “내가 왜? 그리고 지금도 솔직히 방송이니까 웃으면서 얘기할 수 있지!”라고 말해 시청자들의 원성을 샀습니다.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주목받으려고 강호동을 파냐”, “강호동 정말 서운해보인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거나 “강호동이 얼마나 짜증났으면 저러겠냐”, “나는 왜 이렇게 진심같이 보이지?”와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