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뷔에게는 존댓말하더니, 이민호에게는 막말?! 기자들 차별대우 논란

출처 : TV REPORT

지난 2일, 영화 ‘브로커’ VIP 시사회에 유명 배우 및 가수들이 출동해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 시사회에서 기자들이 보인 행동이 논란이 되고 있는데요.

출처 : 텐아시아, SBS연예뉴스

바로 인기있는 연예인과 그렇지 못한 연예인에게 다른 태도를 보인 것이었습니다.

출처 : 연합뉴스

BTS 뷔가 등장하자 기자들이 환호성을 지르며 쉴새없이 플래쉬를 터뜨렸습니다.

출처 : 연합뉴스

게다가 뷔에게 ”하트해주세요”, ”오른쪽 봐주세요”, ”손 흔들어주세요”와 같은 존댓말로 대응했는데요.

출처 : 연합뉴스

하지만 그다음 순서인 이민호가 등장하자, 몇 번 플래쉬를 터뜨리더니 ”보내, 보내”와 같은 발언을 하였습니다.

출처 : 연합뉴스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이에 대해서 ”이민호도 인기 많은데 왜 저러냐”, ”차별 대우가 너무 심하다”, ”역시 기레기들….”과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